유머 / Humor

신창현 매립지공사 사장 "2025년 매립 종료 회의적"

qhgjavmfkwk 0 12 06.22 14:57
(인천=연합뉴스) 강종구 기자 = 신창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사장은 23일 "인천시가 주민 요구를 수용한다 해도 매립지를 설계·조성하려면 5년 정도가 걸릴 텐데 2025년에 현 매립지 사용을 종료하는 게 가능할지 회의적"이라고 말했다.

그는 이날 인천시청 출입기자단과 간담회에서 "(인천시가 자체 매립지 조성을 위해) 주민지원협의체 구성해 논의를 시작했다고 하는데, 제2영흥대교와 플러스알파를 요구하는 영흥 주민들의 요구를 수용할 수 있을지 의문"이라며 이같이 밝혔다.


중략


인천시는 1992년 매립지 개장 이후 30년 넘게 환경 피해를 겪었다며, 2025년 매립지 사용 종료 방침을 여러 차례 천명했다. 이에 서울·경기는 2015년 4자협의체 합의를 근거로 3-1매립장 사용 종료까지 현 매립지를 쓸 수 있다는 입장이다.

실제로 2015년 합의 당시만 해도 3-1매립장은 수용 능력을 고려했을 때 2025년 8월께 포화할 것으로 전망됐다.

하지만 올해부터 대형폐기물 반입이 금지되고 건설폐기물도 중간 처리를 거친 것만 반입되면서 하루 평균 반입량이 작년 1만2천t에서 올해 6천∼7천t으로 절반 가까이 줄었다.

여기에 2025년 건설폐기물 반입 금지, 2026년 생활폐기물 직매립 금지 조치가 시행되면 매립량은 현재의 10% 수준으로 떨어질 전망이다.

지난 2월 수도권매립지 공사를 상대로 연합뉴스가 취재한 결과, 이런 추세를 고려할 때 산술적으로는 2042년까지도 3-1매립장을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추산됐다.


http://naver.me/xVQuqOM4

Comments

트래버스 목쿠션 프리미엄쿠션 차량용목쿠션
칠성상회
양키캔들 자동차 방향제 에어 프레셔너 클린코트
칠성상회
클리어 슬림 필통
칠성상회
EL와이어 네온사인 엠비언트 라이트 튜닝 LED 라인 바
칠성상회